• 북마크
  • 1:1문의
  • 새글

ENERGY

ENERGY, MY COOK 

맥스큐 매거진 컨텐츠를 온라인으로도 보실 수 있습니다!

[ENERGY]마지막 한 번의 벤치프레스를 위한 성분, 크레아틴

35 2017.09.06 16:46

짧은주소

본문

PT를 받아보거나 방송에 나오는 운동강의를 들어봤다면, ‘마지막 1개를 더해야 운동 효과를 높일 수 있다.’ 란 소리를 한 번쯤 들어봤을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자신의 신체를 한계치까지 밀어붙여야만 운동 효과를 높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들은 대게이 정도면 되겠지혹은이 이상은 무리야라고 자신의 한계를 미리 선 긋습니다. 자신의 신체적 한계를 미리 정한다면, 과연 자신의 신체를 100% 아니 120% 활용했다고 할 수 있을까요? 운동 효과를 높이고 싶다면, 자신의 신체적 한계를 이겨내야 합니다.(, 안전을 위해 보조자와 함께 운동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반면, ‘ 1개만 더하고 싶은데…’ 혹은마지막 1개에서 힘이 부족해요란 고민을 한 분들도 있을 것입니다. 그런 분들은 결코 자신의 신체적 한계를 미리 선 긋지 않았습니다. 다만, 마지막 한순간의 힘이 있어야 하는 분들입니다. 그런 분들에게 필요한 것은 크레아틴이란 성분입니다. 아마 헬스를 시작한 지 오래된 분들이라면, 알고 있는 크레아틴

 

1c7df8a7007a599c6aabe1c921d58310_1504683972_3626.png
 

크레아틴, 에너지 공급체

 

크레아틴은 아미노산 유사 물질로 근육 속에 다량으로 존재하며 에너지 공급에 주요한 역할을 합니다. 자연적으로 붉은 육류에서 찾아볼 수 있는 성분이며, 육류 100g당 약 200~300mg이 함유돼 있습니다. 삼시세끼 다 챙겨 드시는 어른들께서 간혹요즘 고기를 먹지 않아 힘이 없어란 말을 합니다. 아마 육류가 부족한 식단 때문에 체내에 공급하는 크레아틴의 양이 줄어들어서 그런 것일 수도 있습니다. (물론, 크레아틴의 부족함이 정확한 답은 아닙니다.) 만약, 운동할 때 힘이 없단 느낌을 받는다면, 크레아틴을 섭취하는 것을 추천합니다.

 

1c7df8a7007a599c6aabe1c921d58310_1504683980_3053.png
 

육류 위주의 식단에서 채소 위주의 식단으로 변화

 

과거와 달리 육류 위주의 식단에 대해 비판적인 목소리가 높아 현대인들은 채식 위주의 식단으로 변해가고 있습니다. 그러다 보니 자연스럽게 육류 섭취량이 적어지면서, 크레아틴을 자연적으로 섭취하는 양도 줄었습니다. 크레아틴의 섭취량을 높이기 위해서 육류를 섭취하는 것보다 크레아틴 보충제를 섭취하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1c7df8a7007a599c6aabe1c921d58310_1504683988_6403.PNG 

가성비 높은 크레아틴 원물 제품

 

스포맥스의 크레아틴 500g크레아틴의’, ‘크레아틴을 위한’, ‘크레아틴에 의한크레아틴 보충제다. (슬쩍, 유명한 명언을 따라 해봤습니다.) 스포맥스의 크레아틴 500g은 원물 제품으로 효과적으로 크레아틴을 섭취할 수 있습니다. 크레아틴 중에서도 가장 대중적인 크레아틴 모노하이드레이트를 99% 함유했고, 크레아틴 모노하이드레이트는 경제적이면서도 굉장히 효과적인 원료입니다. 더구나 크레아틴 500g은 나트륨을 전혀 넣지 않았고, 칼로리는 0kcal입니다. 나트륨 섭취나 칼로리를 신경 쓰는 분들도 걱정 없이 먹을 수 있습니다.

거기에 향료를 無첨가 하여 물, 탄산수, 스포츠 음료 혹은 단백질보충제 등과 함께 먹기에 무리가 없습니다. 그렇기에 크레아틴 500g은 기호에 따라 다양한 음료와 혼합하여 섭취할 수 있습니다.

만약 육류가 부족한 식단 혹은 마지막 1개의 벤치프레스를 더 하고 싶다면, 크레아틴 500g을 추천합니다.

 

1
좋아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19건 1 페이지

최신글이 없습니다.

닉네임 0000.00.00
LOGIN
Ranking
  • 01 기우
    1
  • 02 개두식
    1
  • 03 김엉석
    1
  • 04 개두신
    1
  • 05 천지인
    1
  • 01 제이피
    4,625
  • 02 박재현
    2,500
  • 03 효니꼰듀
    2,405
  • 04 마포구주민
    2,400
  • 05 고니고니
    2,300
  • 06 박익진
    2,300
  • 07 임준
    2,116
  • 08 촌뜩
    2,105
  • 09 남신상남자
    2,100
  • 10 입문초보
    2,100
  • 01 천지인
    24,310
  • 02 라떼
    22,990
  • 03 김영석
    17,070
  • 04 개두신
    12,220
  • 05 기우
    9,210
  • 06 개두식
    7,341
  • 07 김엉석
    6,680
  • 08 MAXQ-ES
    3,277
  • 09 한현석
    2,292
  • 10 표태국
    2,140